드럼세탁기, 냉수세탁하면 에너지 4.4배 더 절약
드럼세탁기, 냉수세탁하면 에너지 4.4배 더 절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표준코스와 세탁성능은 큰 차이 없어, 세탁시간 늘지만 에너지는 아껴

드럼세탁기를 돌릴 때 냉수세탁을 하면 에너지를 4.4배까지 아낄 수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소비자원은 7일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드럼세탁기 3개 브랜드 5개 제품을 대상으로 세탁성능, 소비전력량, 세탁시간 등을 시험·평가하고 이같이 밝혔다.

시험 대상은 삼성전자(대용량[WF21T6300KP], 중용량[WF14F5K3AVW1]), 위니아대우(중용량[DWD-15PDWC]), LG전자(대용량[F21VDZ], 중용량[F14WQT]) 등이다.

표준코스(40℃, 냉수)에서의 세탁성능은 제품 모두 ‘양호’ 이상으로 평가됐다. 위니아대우(중용량), 냉수표준코스에서는 LG전자(중용량) 제품이 상대적으로 ‘우수’했다. 이불코스에서는 삼성전자(대용량, 중용량), LG전자(대용량) 등 3개 제품의 세탁성능이 상대적으로 ‘우수’했다. 위니아대우(중용량) 제품은 상대적으로 오염이 잘 제거되지 않아 ‘보통’ 수준으로 나왔다.

소비전력량, 제품 간 최대 2.8배 차이가 나타났다. 40℃표준코스에서는 LG전자(대용량) 제품의 소비전력량이 224Wh(7천500원)로 가장 적었고 위니아대우(중용량) 제품이 626Wh(2만1천원)로 가장 많아 제품 간 최대 2.8배 차이가 있었다.

냉수표준코스에서는 삼성전자(중용량) 제품이 66Wh(2천200원)로 가장 적었고, 위니아대우(중용량) 제품이 120Wh(4천원)로 가장 많았다. 이불코스에서는 제품별 소비전력량이 100Wh(위니아대우[중용량])~488Wh(삼성전자[대용량])로 나타났다.

탈수성능 평가 결과, 삼성전자(대용량, 중용량), 위니아대우(중용량), LG전자(대용량) 등 4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우수’했다. 소음 평가에선 전 제품이 70㏈ 이하로 ‘우수’했다.

민현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