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동활 경기도당구연맹회장 연임 성공 “탄탄한 조직력과 활동 앞세워 당구 위상 높일 것”
차동활 경기도당구연맹회장 연임 성공 “탄탄한 조직력과 활동 앞세워 당구 위상 높일 것”
  • 김경수 기자 2ks@kyeonggi.com
  • 입력   2020. 12. 20   오후 6 : 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 회장, 학생운동부 창단과 우수 학생 육성 및 발굴에 힘써
▲ 차동활 경기도당구연맹회장. 경기도당구연맹 제공
차동활 경기도당구연맹회장. 

차동활(61ㆍ선경케미칼㈜ 대표) 경기도당구연맹 회장이 연임에 성공했다.

경기도당구연맹은 20일 통합 제2대 회장선거 후보 마감 결과 차동활 현 회장이 단독 입후보해 사실상 당선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경기도당구연맹 선거관리위원회는 선거일인 오는 28일 차 후보의 당선을 의결할 예정이다. 차 회장의 임기는 내년 1월부터 4년이다.

통합 이전인 2008년부터 부회장을 역임한 차 회장은 지난 2016년 6월 통합 도당구연맹 초대 회장에 당선됐다. 차 회장은 각종 대회를 비롯한 화성 화원초와 안성초 등 당구부 창단과 우수 학생 육성과 발굴 등 13년간 도당구연맹의 발전을 이끌었다.

연임에 성공한 차 회장은 “통합 제2대 회장으로서 탄탄한 조직력과 활동을 앞세워 경기도 아마추어 당구를 타 종목에 못지않은 위상을 갖출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