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토트넘 통산 100골…새해 첫 경기 1골ㆍ1도움
손흥민, 토트넘 통산 100골…새해 첫 경기 1골ㆍ1도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즈 UTD전서 리그 12호골…케인과 시즌 13번째 골 합작
▲ 손흥민이 2일 밤(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17라운드에서 토트넘 개인 통산 100번째 골을 성공시킨 후 환호하고 있다.연합뉴스


‘손세이셔널’ 손흥민(29)이 고대하던 자신의 토트넘 100번째 골을 쏘아올리며 힘차게 새해를 출발했다.

손흥민은 2일 밤(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17라운드에 선발 출전해 전반 43분 ‘단짝’ 해리 케인의 도움을 받아 팀의 두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이로써 2015년 8월 토트넘에 입단한 손흥민은 253경기 만에 구단 역사상 18번째로 100호 골을 기록한 선수가 됐다. 그동안 손흥민은 EPL에서 65골, 잉글랜드 FA컵 12골, 리그 컵대회 3골,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4골, UEFA 유로파리그 6골을 기록했다.

또한 손흥민은 리그 12호 골로 무함마드 살라흐(13골·리버풀)에 이어 리그 득점 부문 단독 2위로 올라섰다.

토트넘은 케인의 2골ㆍ1도움, 손흥민의 1골ㆍ1도움 활약에 힘입어 3대0으로 완승, 최근 4경기 연속 무승(2무 2패)의 사슬을 끊어내 8승5무3패, 승점 29로 7위에서 3위로 도약했다.

손흥민은 스테번 베르흐베인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전반 29분 케인이 성공시켜 1대0으로 앞선 43분 100호골을 터트렸다. 오른쪽에서 케인이 연결해준 볼을 골지역 오른쪽에서 살짝 방향만 바꿔 골망을 흔들었다. 케인과 이번 시즌 13번째 골 합작을 이뤄냈다.

토트넘이 2대0으로 앞선 가운데 시작된 후반 초반 손흥민은 팀의 3번째 골을 도왔다. 후반 5분 오른쪽 코너킥 상황서 키커로 나선 손흥민이 문전으로 연결한 것을 토비 알데르베이럴트가 헤더로 마무리해 쐐기골을 만들었다.

이날 경기 뒤 손흥민은 후스코어드닷컴으로 부터 케인과 함께 양 팀 통틀어 가장 높은 평점 8.8을 받았고, 풋볼 런던도 가장 높은 9점을 줬다. 더불어 손흥민은 EPL 홈페이지에서 팬들의 투표로 뽑는 ‘킹 오브더 매치(KOM)’에도 이름을 올렸다.

경기 후 손흥민은 “오래 기다려온 100호골을 넣어 새해 최고의 시작을 했다. 정말 기쁘고 도와준 팀원들과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100골은 나 혼자의 노력만으로는 불가능한 기록이다. 주변의 많은 도움을 바탕으로 멋진 기록을 달성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조제 모리뉴 토트넘 감독은 “손흥민이 기록을 세워 매우 기쁘고 이제 사람들이 그가 어떤 선수인지 알게 됐을 것이다”라며 “손흥민은 EPL에서 득점 세 손가락 안에 드는 선수로 페널티킥 골도 없다”고 축하의 말을 건넸다.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