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 인근 도시 육류가공업체서 4명 추가 양성…직원만 74명 확진
의정부 인근 도시 육류가공업체서 4명 추가 양성…직원만 74명 확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시는 최근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양주 육류가공업체와 관련해 직원 4명(지난 9일 2명, 10일 2명)이 추가로 확진됐다고 1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이 업체 직원 확진자는 모두 74명으로 늘었다.

이 업체에선 지난 4일 직원 1명이 의정부에서 진단검사를 받고 지난 5일 확진됐다.

이에 보건당국은 이 업체 직원 232명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벌여 이날까지 73명이 추가로 확진판정을 받았다.

가족 등 2차 감염은 이날까지 양주에서 3명, 의정부에서 1명 등 4명으로 파악됐다.

2차 감염까지 합친 누적 확진자는 모두 78명이다.

보건당국은 가족 등 확진자의 접촉자를 파악, 추가 진단검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이 업체와 관련한 확진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의정부=김동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