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갤럽 대권 선호도 이재명 23% ‘선두’…윤석열 13%ㆍ이낙연 10%
한국갤럽 대권 선호도 이재명 23% ‘선두’…윤석열 13%ㆍ이낙연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경기도 제공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차기 대권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검찰총장과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를 10%p이상 격차로 앞섰다는 결과가 15일 나왔다.

한국갤럽이 지난 12∼14일 전국 만 18세 이상 1천명을 대상으로 대권주자 선호도 조사를 벌인 결과 이재명 지사가 23%를 얻어 윤석열 총장(13%)과 이낙연 대표(10%)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선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이 지사는 한 달 전 조사 대비 3%p 상승해 6%p 하락한 이 대표를 13%p 격차로 앞섰다.

이 지사는 민주당 지지층 내 선호도에서 43%를 얻어 이 대표(23%)를 크게 앞섰다. 또 그동안 이 대표의 텃밭으로 불린 광주·전라에서도 28%를 얻어 이 대표(21%)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 조사의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 ±3.1%p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갤럽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