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운수종사자 전수검사 모두 음성
광주 운수종사자 전수검사 모두 음성
  • 한상훈 기자 hsh@kyeonggi.com
  • 입력   2021. 01. 18   오후 2 : 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지역 내 버스 및 택시 운수종사자 3천730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검사한 결과,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전수검사는 지난 17일까지 진행됐다. 대상은 버스 운수종사자 3천260명, 택시 운수종사자 418명, 희망콜 및 해외입국자 수송 콜밴근무자 52명 등 운수종사자 3천730명이다.

이는 최근 서울 소재 운수종사자들이 집단 감염된 사례와 관련, 운수종사자 확진으로 승객의 불안감이 커지고 운수종사자를 통한 승객 전파 위험성이 높아지고 있어 선제적 방역차원으로 운수종사자 전수 검사하게 됐다.

신동헌 시장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운수업체 방역 상태 등을 수시로 점검해 대중교통을 통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