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현직 경찰관 다세대 옥상서 떨어져 숨져
인천 현직 경찰관 다세대 옥상서 떨어져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미추홀경찰서의 한 지구대 소속 30대 후반 경찰관 A씨가 안산의 한 다가구주택 옥상에서 떨어져 숨졌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30분께 안산의 한 경찰서에는 다가구주택에서 A씨가 “남자가 벨을 누른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A씨는 다가구주택 옥상에 앉아 있다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에게 발견됐다.

하지만, A씨는 출동한 경찰이 상태를 묻는 사이 옥상에서 추락해 숨진 것으로 전해진다.

미추홀서 관계자는 “안산에서 경찰관이 숨졌다는 소식을 듣고 강력 당직팀을 보내 내용을 확인했다”며 “안산 쪽에서 수사하기 때문에 자세한 사고 경위는 알지 못한다”고 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