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기 경기도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 구성 완료...첫 발 뗐다
제2기 경기도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 구성 완료...첫 발 뗐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기 경기도 4차산업혁명위원회’가 위원회가 위원 구성을 완료하고 본격 활동에 나선다.

경기도는 4차산업혁명 시대 디지털 전환을 위한 민관협치기구인 ‘제2기 경기도 4차산업혁명위원회’가 공식 출범했다고 20일 밝혔다. 민관 심의자문협의 기구인 4차산업혁명위원회는 경기도의 4차산업혁명 관련 주요정책 및 계획을 심의·점검하기 위해 지난 2019년 2월 구성됐다.

이번 2기 위원회에는 이한규 행정2부지사와 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소속 이원웅·남운선 의원, 민간 전문가 10명 등이 참여하게 된다. 임기는 2월부터 오는 2023년 1월까지 2년이다.

위원회는 데이터·인공지능(AI) 기반 문제해결이 필요한 기술적ㆍ제도적 지원, 데이터의 가공ㆍ결합ㆍ교환 비용 최소화와 효율화를 위한 표준화 지원 등 디지털 전환 촉진을 위한 정책자문과 전략 이행을 중심으로 활동을 펼쳐 나갈 예정이다.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은 “디지털 전환은 세계적인 추세로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시대를 맞아 가속화 되고 있다”며 “산업, 공공, 민간 각 분야에서 디지털 전환이 이루어져 교육?일자리?산업 분야의 경쟁력 강화를 도모하도록 위원회를 통한 정책개발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19년부터 지난해까지 활동한 ‘제1기 4차산업혁명위원회’에서는 경기도 4차산업혁명 촉진 기본계획을 심의하고 4차산업혁명 연구 및 워킹그룹 운영에 따른 과제를 발굴하는 등 주요 정책들을 논의했다.

김승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