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삼 수원시배구협회장, 연임 성공
신현삼 수원시배구협회장, 연임 성공
  • 김경수 기자 2ks@kyeonggi.com
  • 입력   2021. 02. 03   오후 4 : 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독 입후보로 무투표 당선…“소통과 화합의 협회 이끌터”
▲ 신현삼 수원시배구협회장.경기일보 DB
신현삼 수원시배구협회장.경기일보 DB

신현삼(65ㆍ㈜신유 대표이사) 현 수원시배구협회장이 회장 선거에 단독 입후보해 연임에 성공했다.

수원시배구협회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달 27일 선거규정에 따른 심사를 거쳐 통합 제2대 회장 선거에 단독 출마한 신현삼 후보를 3일 당선인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신 회장은 2002년 시배구협회 부회장을 시작으로, 2005년부터 시 통합 초대 배구협회장을 역임하면서 배구 발전에 기여해왔다.

신 회장은 대한배구협회 부회장, 배구발전자립기금위원, 한국실업배구연맹 부회장 등을 맡아 왕성하게 활동했다.

신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원시 배구인들에게 회장으로서 더 많은 도움을 주지 못한 것 같아 미안한 마음이 크다. 이번에 2대 회장에 당선된 만큼 소통과 화합을 바탕으로 수원시 배구가 지금보다 더 발전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신 회장의 임기는 총회일인 오는 27일부터 4년간이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