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UTD ‘베테랑’ 김광석 “모두 하나돼 응집해야 올바르게 나아간다”
인천 UTD ‘베테랑’ 김광석 “모두 하나돼 응집해야 올바르게 나아간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LIVE] ‘베테랑’ 김광석 “모두 응집해야 올바르게 나아갈 것”

“주장단을 포함한 베테랑들이 함께 똑같은 방향으로 나아가야 시너지가 나올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프로축구 이넌 유나이티드의 최고참 김광석(38)은 7일 경상남도 남해에서 진행되고 있는 2021시즌 K리그1 개막 대비 팀 전지훈련에서 선수들의 응집을 통한 결속력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이같이 밝혔다.

인천 유나이티드는 지난 1월 24일부터 팀 전지훈련을 소화 중이다. 새로운 시즌을 앞두고 포항에서 인천으로 이적한 김광석은 아직 ‘파검’의 유니폼이 낯설다. 하지만 그는 팀 최고참 선수로서 그 누구보다 훈련에 열심이다.

인천은 지난해 팀이 흔들릴 때 중심을 잡아줄 베테랑이 부족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에 베테랑인 그의 영입은 인천에 큰 의미가 있다. 김광석은 2003년 프로무대에 데뷔해 K리그 통산 409경기를 뛴 경험이 있다. 그는 “팀의 중심을 잡는 것은 혼자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라며 “모두 응집돼야 한다”고 말했다.

김광석은 지난 시즌에는 베테랑임에도 포항서 전 경기에 출전하며 강한 체력을 보여줬다. 그는 “작년에는 욕심을 내지 않고 맡은 소임을 하다보니 전 경기에 출장한 것 같다”며 “올해는 새로운 팀에서 감독님이 어떤 역할을 원하는 지에 따라 또 몸 상태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고 전망했다.

마지막으로 김광석은 “아직 팬들을 만나지 못했지만 모든 선수가 열심히 힘들게 전지훈련을 하고 있으니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며 “무엇보다 젊은 선수들에게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