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환경공단, 소외계층에 코로나19 온라인 교육용 컴퓨터 기부
인천환경공단, 소외계층에 코로나19 온라인 교육용 컴퓨터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환경공단이 장애인·다문화가정 등 소외계층이 온라인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사용하지 않는 컴퓨터를 재활용했다.

환경공단은 최근 만수종합사회복지관, 부평장애인종합복지관, 다울빛이주여성연합회에 컴퓨터 30대를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렇게 전달한 컴퓨터는 각 기관이 온라인 교육이 어려운 대상자들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환경공단이 기부한 컴퓨터는 지난달 직원들이 가정에서 사용하지 않는 컴퓨터 126대를 수리한 것이다. 환경공단은 이 컴퓨터를 한국IT복지진흥원에 기증해 온라인 교육이 가능한 컴퓨터로 재탄생했다. 환경공단은 이번 작업을 통해 정보통신의 발달로 늘어난 전자폐기물을 재활용하는 동시에 시민간 디지털 격차를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김상길 환경공단 이사장은 “이번 사업으로 비대면 생활로 전환하는 중요한 시기에 디지털 격차를 해소하고자 한다”고 했다. 이어 “앞으로도 컴퓨터 재활용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자원순환을 선도해 ‘환경특별시 인천’ 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조윤진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