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랜더스, 홈 개막전 5대3 승리
SSG랜더스, 홈 개막전 5대3 승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중 인천서 창단식 대체행사"

프로야구 SSG 랜더스가 창단 첫 홈 개막전에서 4개의 홈런을 앞세워 기분 좋은 승리를 장식했다.

SSG는 4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롯데 자이언츠와의 유통 더비로 열린 ‘신한은행 2021 쏠(SOL) KBO리그’ 개막전에서 5-3으로 승리했다. KBO리그 첫 경기에 나선 SSG 추신수는 4타석 3타수 무안타 볼넷 1개, 도루 1개에 그쳤다.

SSG는 2회 최정의 홈런으로 포문을 열었다. 최정은 상대 팀 선발 댄 스트레일리를 상대로 우월 솔로홈런을 터뜨리며 기선을 제압했다. 최정은 이 홈런으로 SSG의 첫 홈련, 안타, 타점, 득점을 모두 기록했다. 이후 동점을 허용한 SSG는 4회말 최정의 3루 깊숙한 내야 안타로 만든 무사 1루에서 ‘이적생’ 최주환이 우측 담장을 넘기는 투런 홈런을 터뜨려 2점차 리드를 잡았다.

승부처였던 7회 2사 1, 2루 위기에선 투런포의 주인공 최주환이 안치홍의 강습타구를 호수비로 잡아내며 팀을 다시 구원했다.

이후 최정과 최주환은 8회에 바뀐 투수 최준용을 상대로 연속 타자 홈런을 터뜨리며 승기를 잡았다.

선발 투수였던 르위키는 6이닝 7피안타(1홈런) 3탈삼진 2실점(2자책점)을 기록하며 SSG의 첫 승리투수가 됐다.

한편, SSG 민경삼 대표이사는 지난 2일 구단 창단식을 인천이 아닌 서울에서 한 것과 관련해 사과했다. 구단은 인천 팬들과 함께하는 자리를 만들기로 했다. 구단은 이날 인천시를 찾아 4월 초에 제2의 창단식에 준하는 팬들과의 소통 행사를 하겠다는 의사를 전하기도 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