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청년정책서포터즈 활동 개시
안양시 청년정책서포터즈 활동 개시
  • 한상근 기자 hsg@kyeonggi.com
  • 입력   2021. 04. 11   오후 4 : 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양시는 지난 10일 '2021 청년정책 서포터즈 '위촉식을 열었다.(사진=안양시 제공)

청년정책을 선도할 ‘2021 안양시 청년정책 서포터즈’가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안양시는 지난 10일 시청사 4층 대회의실에서 청년정책 서포터즈 위촉식 겸 발대식을 개최했다.

총 89명으로 구성된 서포터즈는 청년층이 직접 시정에 참여하고 일자리, 창업, 문화, 복지 등의 분야에서 정책을 제안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시는 전문가 강연과 회의공간 제공 등을 통해 서포터즈의 활동을 뒷받침할 계획이다.

또한 이들이 제안한 정책은 시 청년사업에 적극 반영할 방침이다.

최대호 시장은 “청년은 안양의 미래이자 희망”이라며 “청년정책 서포터즈가 청년정책의 훌륭한 가교역할을 해달라”고 주문했다.

안양=한상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