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새 총리에 ‘통합형’ 김부겸 전 장관 지명
문 대통령,새 총리에 ‘통합형’ 김부겸 전 장관 지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 임혜숙, 노동 안경덕,산업 문승옥, 국토 노형욱, 해수 박준영
문 대통령, 16일 중폭 개각…5개 부처 장관 후보 발표

 

▲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임혜숙 과기부장관 후보자
▲ 임혜숙 과기부장관 후보자
▲ 문승욱  산업부장관 후보자
▲ 문승욱 산업부장관 후보자
▲ 안경덕 고용부장관 후보자
▲ 안경덕 고용부장관 후보자
▲ 노형욱 국토부장관 후보자
▲ 노형욱 국토부장관 후보자
▲ 박준영 해수부장관 후보자
▲ 박준영 해수부장관 후보자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문재인 정부 마지막 국무총리에 ‘통합형’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63)을 지명했다.

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후보자로 임혜숙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후보자로 문승옥 국무조정실 국무2차장, 고용노동부장관 후보자로 안경덕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상임위원, 국토교통부장관 후보자로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해양수산부장관 후보자로 박준영 현 해수부 차관을 각각 지명했다.

유영민 대통령비서실장은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국무총리 및 5개 부처 장관에 대한 인사를 발표했다.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는 문재인 정부의 마지막 국무총리로 집권 후반기 행정부를 이끌어가게 된다. 특히 이낙연·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호남출신인 반면 김 후보자는 정부 첫 TK(대구·경북) 출신 국무총리다.

친문(親문재인)이 주류인 여권 내에선 ‘비주류’로 분류된다. 문재인정부 마지막 총리로서 임기말 안정적인 국정운영을 위한 ‘소통’과 ‘화합’ 취지로 풀이된다.

김 후보자는 경북 상주 출신으로 경북고와 서울대 정치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 행정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경기도 군포에서 제16·17·18대 국회의원을 지냈고, 제20대 총선에서 대구 수성갑에 출마해 당선된 4선의 국회의원 출신이다.

김 후보자는 2017년 5월부터 2019년 4월까지 문재인 정부의 첫 행정안전부 장관을 지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국토교통부 장관에 노형욱 전 국무조정실장(59), 해양수산부 장관에 박준영 해양수산부 차관(54)을 각각 내정하는 등 5개 부처 장관을 교체하는 개각을 단행했다.

고용노동부 장관에는 안경덕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상임위원(58),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에는 임혜숙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58),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에는 문승욱 국무조정실 국무2차장(56)을 발탁했다.

강해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