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부터 ‘3기 신도시’ 3만호 사전청약…LH 혁신방향 5월 중 발표
7월부터 ‘3기 신도시’ 3만호 사전청약…LH 혁신방향 5월 중 발표
  • 홍완식 기자 hws@kyeonggi.com
  • 입력   2021. 04. 21   오후 5 : 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부터 3기 신도시와 수도권 주요 택지의 공공분양 아파트 3만200호의 사전청약이 진행된다.

국토교통부는 21일 올해 공공분양 아파트의 사전청약 대상지와 공급 물량, 공급일정을 확정해 발표했다. 사전청약은 본 청약 1∼2년 전에 아파트를 조기 공급하는 제도로, 당첨 후 본 청약 때까지 무주택자 요건을 유지하면 입주를 보장한다.

국토부는 오는 7월부터 연말까지 4차례에 걸쳐 한 번에 4∼11개 지구를 묶어 총 3만200호에 대한 사전청약을 진행한다.

7월에는 3기 신도시인 인천계양(1천100호)을 비롯해 위례신도시(400호), 성남복정지구(1천호), 의왕청계2(300호) 등 4개 지구가 가장 먼저 사전청약에 들어간다. 10월에는 남양주왕숙2(1천400호)와 인천검단(1천200호), 파주운정(1천200호), 의정부우정(1천호), 군포대야미(1천호) 등 총 11개 지구에서 공급이 이뤄진다.

11월은 하남교산(1천호), 과천주암(1천500호) 등 4개 지구에서, 12월은 남양주왕숙(2천300호), 부천대장(1천900호), 고양창릉(1천700호) 등 총 10개 지구에서 진행한다. 전체 물량의 절반가량인 1만4천호는 신혼희망타운으로 공급한다.

한편 이날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조직과 기능을 혁신하는 방안을 5월 중 발표한다고 밝혔다. 홍 대행은 “LH 혁신방안은 조직·기능 개편, 투기방지 내부통제, 경영혁신 등 3가지 방향에서 마련하고 있다”며 “최종 혁신안은 5월에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