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새 원내사령탑에 4선 김기현 의원
국민의힘 새 원내사령탑에 4선 김기현 의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 김기현 의원
▲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 김기현 의원

국민의힘 새 원내사령탑에 4선의 김기현 의원(울산 남을)이 선출됐다.

김 의원은 30일 국회 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원내대표 경선에서 결선투표 끝에 100명 중 66표를 얻어, 34표에 그친 김태흠 의원(3선·충남 보령·서천)을 누르고 제1야당 새 원내대표에 당선됐다.

앞서 실시된 1차 투표에서는 101명 전원이 참여, 김기현 의원이 34표, 김태흠 의원이 30표, 권성동 의원(4선·강원 강릉) 20표를 받았고, 당의 쇄신과 변화를 강조했던 경기도 유의동 의원(3선, 평택을)은 17표에 그쳐 모두 과반을 넘지 못했다.

김 의원은 당선 인사를 통해 “반드시 국민의 지지를 얻어내고 내년 대선에서 이겨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회복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너무 중요한 역사 변곡점에서 우리가 다시 상승할 것이냐 침몰할 것이냐 결정하는 중요한 시점에 원내대표직을 맡았다”면서 “이기는 방법은 국민 속으로 들어가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결코 편벽되거나 편향된 모습을 보이지 않고 비주류가 당의 대표가 되고 그러면서 역동성이 넘치는 다이내믹한 국민의힘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헌신하고 목숨 걸고 싸울 것은 싸우고 지킬 것은 지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재민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