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부터 수도권 중학교 등교 늘린다
14일부터 수도권 중학교 등교 늘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 ‘학교 밀집도’ 1/3→2/3로… 이달 중 2학기 전면 등교안 발표

오는 14일부터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서의 ‘학교 밀집도 기준’이 상향된다. 이에 따라 비수도권에 비해 현저히 낮은 수도권 중학교의 등교율이 확대될 전망이다.

교육부는 이달 14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서의 ‘학교 밀집도 기준’을 기존 3분의 1에서 3분의 2로 상향 조정한다고 2일 밝혔다.

현재 거리두기 2단계가 적용되는 수도권의 학교급별 등교율은 초등학교 67.7%, 중학교 48.3%, 고등학교 67.2%다. 중학교의 경우 비수도권 중학교 등교율 80.9%에 비해 훨씬 낮은 수준이다.

현 거리두기 단계에 따른 학교 밀집도는 △1단계 3분의 2 이하 원칙이나 조정 가능 △1.5단계 3분의 2 이하 △2단계 3분의 1 이하 원칙(고교는 3분의 2 이하)이나 3분의 2까지 조정 가능 △2.5단계 3분의 1 이하 △3단계 전면 원격 수업으로 규정돼 있다.

교육부는 약 2주간 준비 기간을 거쳐 수도권에서 거리두기 2단계가 유지될 경우 14일부터 등교 확대 방침을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직업계고등학교에서는 거리두기 2단계까지 전면 등교가 이뤄진다. 교육부는 현장 실습 등 취업역량을 높이기 위해 직업계고 등교 유연화를 추진하며, 이로써 방역 조치 강화를 전제로 거리두기 1ㆍ2단계에서 전면 등교까지 가능해진다고 설명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전면 등교를 위한 철저한 사전 준비를 전제로 보다 적극적인 등교 확대 정책을 추진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교육부는 이달 중순 2학기 전면 등교를 위한 단계별 이행안을 수립, 발표할 예정이다.

박준상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