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안철수, 동네 카페서 만남…"합당 의지 정도 확인"
이준석-안철수, 동네 카페서 만남…"합당 의지 정도 확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 만나 합당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13일 정치권에 따르면 이 대표와 안 대표는 전날 오후 서울 노원구 상계동의 한 카페에서 만나 1시간가량 대화했다.

이 대표와 안 대표는 1㎞ 정도 거리를 두고 사는 상계동 주민이다.

이 대표가 먼저 전화를 걸어 지역의 한 카페에서 만나자고 제안했으나 안 대표가 수락산 근처의 다른 카페를 지목해 그곳에서 만남이 이뤄졌다.

두 사람은 배석자 없이 만나 합당에 대한 의지가 있다는 서로의 공감대 정도만 확인했다고 전했다.

앞서 이 대표는 국민의당이 전국 지역위원장 공모에 나서자 “솟값은 후하게 쳐 드리겠지만, 갑자기 급조하고 있는 당협 조직이나 이런 것들은 한 푼도 쳐 드릴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후 안 대표가 지역위원장 임명 안건을 보류하자, 이 대표는 “제가 조건으로 제시한 지역위원장 임명 문제에 있어서 전향적 검토를 해주셔서 감사하다. 대표가 되면 같은 상계동 주민으로서 허심탄회하게 합당 문제를 논의하겠다”고 반응한 바 있다.

김재민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