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도시공사,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 뿌리 내린다
인천도시공사,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 뿌리 내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임대형
사진설명(공익형 태양광발전소 임대형) : 인천도시공사(iH), 한국남부발전㈜, 한국에너지전환사업단의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 임대형 모델.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이 인천도시공사(iH)를 통해 인천에 기틀을 잡기 시작했다.

인천도시공사(iH)는 최근 한국남부발전㈜, 한국에너지전환사업단과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16일 밝혔다.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은 공공기관의 옥상과 주차장 등 유휴 부지를 활용해 태양광발전소를 구축·운영하는 사업이다.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을 추진하면 신재생 에너지 확보를 통해 에너지 비용을 줄이는 효과를 낼 수 있다.

iH는 이번 업무협약을 근거로 태양광발전소 설치를 위한 유휴 부지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국남부발전과 한국에너지전환사업단은 태양광발전소의 설치와 관리를 담당한다.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자가형
사진설명(공익형 태양광발전소 임대형) : 인천도시공사(iH), 한국남부발전㈜, 한국에너지전환사업단의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 임대형 모델.

특히 이번 업무협약의 중심에는 검단신도시, 계양테크노밸리 등 인천의 신도시 개발사업을 주도하는 iH가 있기 때문에 앞으로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과 같은 신재생 에너지 사업이 인천 전역에 퍼져나갈 전망이다.

현재 iH는 검단신도시에도 제로에너지 타운을 조성하는 등 신재생 에너지 활용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 iH는 정부의 그린뉴딜 및 인천형 뉴딜 정책에 발맞춰 지난해 11월 대응전략을 수립해 풍력, 태양광, 수소연료전지 등 신재생 에너지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한 상태다.

이승우 iH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친환경 경영 실현과 정부의 탈탄소 에너지 전환 정책에 동참할 수 있길 바란다”고 했다. 이어 “공익형 태양광발전소 구축사업을 임대주택 공용부 전기요금 절감을 위해 활용하는 등 입주민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갈 수 있게 할 예정”이라고 했다.

김민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