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설] 경인지역 의원들, 민주당 경선후보별 분포도
[해설] 경인지역 의원들, 민주당 경선후보별 분포도
  • 임태환 기자 ars4@kyeonggi.com
  • 입력   2021. 07. 27   오후 9 : 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은 열린캠프, 화성은 미래경제캠프 ‘단일화’
용인 이탄희·의정부 김민철·광주 소병훈 ‘중립’

여권 대권주자별 대선 캠프에 이름을 올린 경기·인천지역 의원들을 살펴보면 같은 지역 내에서도 다른 후보를 지지하거나 같은 후보를 돕는 등 다양한 형태를 보인다. <도표 참조>


▲한 지붕 두 가족

우선 경인 지역 내 지지 후보가 갈린 곳은 수원·성남·파주·안산·김포 등 5곳이다. 특히 수원 같은 경우 열린캠프 상황실장은 맡은 김영진 의원(수원병)과 필연캠프 총괄본부장인 박광온 의원(수원정) 간 기싸움이 치열하다. 성남 역시 민주당 소속 의원 3명 중 김병욱 의원(성남 분당을)과 윤영찬 의원(성남 중원)이 각각 열린캠프 직능담당과 필연캠프 정무실장으로 나뉘었다. 파주에선 당내 정책통으로 불리는 윤후덕 의원(파주갑)이 열린캠프 정책을 담당하고 있으며, 민주당 경기도당 위원장인 박정 의원(파주을)은 필연캠프 부위원장을 맡아 이 전 대표에게 힘을 실어주고 있다. 이 밖에 김포 역시 박상혁 의원(김포을)이 열린캠프 홍보실장을, 부동산 논란에 휘말려 탈당한 김주영 의원(김포갑)은 필연캠프 직능총괄본부장을 맡으면서 둘로 갈렸다. 안산에서도 김남국 의원(안산 단원을)이 이 지사 수행실장 역할을 하며, 김철민 의원(안산 상록을)은 필연캠프 조직총괄본부장이다.


▲단일화

지역 국회의원이 모두 한 후보를 지지하는 지역도 있다. 시흥의 경우 열린캠프 총괄본부장인 조정식 의원(시흥을)과 함께 문정복 의원(시흥갑)도 여성담당으로 열린캠프에 이름을 올렸다. 화성은 송옥주(화성갑)·이원욱 의원(화성을)이 각각 미래경제캠프의 2050탄소중립추진본부장과 총괄부본부장을 맡아 정세균 전 총리를 돕고 있다. 권칠승 의원(화성병)은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기에 공식적으로 캠프에 참여하지 않는다.


▲중립

여전히 중립을 지키는 의원들도 다수 존재한다. 이탄희(용인정), 김민철(의정부을) 등은 아직 지지 후보를 결정하지 않은 상태다. 당내 대표 모임인 ‘경제민주화와 평화통일을 위한 국민연대’ 대표를 맡은 소병훈 의원(광주갑)도 중립을 지켜야 한다는 입장이다.

임태환 기자

 


관련기사
경기도 '한지붕 두가족' 될라... 선을 넘는 민주당 집안싸움 여권 대권주자 간 ‘네거티브 공방’ 수위가 갈수록 높아지면서 이들을 지지하는 경기·인천지역 의원들 사이에서도 파열음이 빚어질 전망이다. 각 후보 캠프에 몸을 담은 경인 지역 의원들이 상대를 비판하는 목소리를 내는 데 열을 올리면서 갈등이 격화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감정의 골이 깊어진 의원들이 경선 이후 ‘한 지붕 두 가족’으로 남아 힘을 합치지 못할 수도 있다는 우려가 뒤따른다.27일 경기일보가 민주당 경선 후보별 캠프 조직도를 종합한 자료에 따르면 경인 지역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 62명 중 12명이 이재명 경기도지사 대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