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화성매송 국민임대 649가구 공급
LH, 화성매송 국민임대 649가구 공급
  • 이형복 기자 bok@ekgib.com
  • 입력   2010. 05. 31   오후 9 : 43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부터 접수… 국내 첫 태양열시스템 ‘눈길’
LH(한국토지주택공사) 경기지역본부(본부장 조성필)는 오는 15일부터 이틀간 화성 매송 야목리 일대에 공급되는 국민임대주택(649가구) 신청을 받는다.

공급 물량은 화성매송지구내 전용면적 36㎡형(331가구), 46㎡형(122가구), 51㎡형(84가구)이며, 복도식으로 건설된다. 또 59㎡형은 112가구를 공급하며 계단식이다.

신청시기는 3자녀 이상가구와 신혼부부, 국가유공자 등 우선공급과 1순위자는 15일에 접수하며, 2·3순위자는 16일 수원 화서동 소재 국민임대주택 상담센터에서 각각 접수받는다.

국민임대주택은 무주택세대주로서 월평균 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70%(4인 가족 기준 296만380원) 이하인 사람들이 청약할 수 있다.

또 토지 및 건축물가액 기준 1억2천600만원 이상을 보유하고 있거나 2천424만원이 넘는 자동차를 갖고 있어도 청약할 수 없다.

당첨자는 오는 30일 국민임대주택 상담센터에 게시하며, LH 홈페이지(www.lh.or.kr)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입주는 내년 4월 예정이다.

한편 LH는 최근 입주를 시작한 오산 누읍지구 국민임대 아파트 14개동(1천179가구)에 태양열을 이용해 각 가구에 온수를 공급하는 태양열 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설치한다. 문의는 1600-7100.

/이형복기자 bok@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