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지역 SOC 예산 확보 등 협력” 경기북부 도의원協 간담회
“북부지역 SOC 예산 확보 등 협력” 경기북부 도의원協 간담회
  • 김창학 기자 chkim@kyeonggi.com
  • 입력   2013. 10. 07   오후 8 : 27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북부 도의원협의회(회장 박인범, 민ㆍ동두천1)가 북부지역 SOC 예산 확보 등 주요현안에 뜻을 모았다.

협의회는 7일 경기도 북부청사 회의실에서 박인범 회장, 김희겸 도 행정2부지사, 조청식 안전행정실장 등 북부청 실ㆍ국장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는 경기북부지역 발전에 필요한 핵심 사업에 대해 협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도북부청은 임진강 평화문화권 지정, 군사시설 보호구역 해제ㆍ완화, 섬유와 가구산업의 활성화, 주한미군 반환기지 개발 국비 확대, 2014년 경기북부 도로사업 국비확보 추진상황 등에 대해 보고했다.

이에 대해 도의원협의회는 경기북부지역 발전을 위해 필요한 핵심사업과 북부지역의 부족한 SOC 인프라 예산을 확보하는데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박 회장은 “간담회를 통해 경기북부 도의원협의회와 북부청 집행부 상호 간 협조, 지원체계 구축 강화에 공감대를 형성했다”며 “북부지역 발전을 위해 도의회와 경기도가 최대한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부지사도 “앞으로도 경기북부지역 현안사항에 대해 정보를 공유하고 상호협의를 통해 도민들의 불편사항과 문제를 신속히 해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창학정진욱기자 chkim@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