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도 가스관서 떨어진다? 30대 절도범 구속
도둑도 가스관서 떨어진다? 30대 절도범 구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물 도시가스관 타고 6차례 절도 30대 구속

부천원미경찰서는 부천지역을 돌며 도시가스관을 이용해 6차례에 걸쳐 주택에 침입, 8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턴 혐의(상습절도)로 A씨(35)를 구속했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월 28일 오후 7시께 부천시 원미구 심곡동 3층짜리 빌라에 가스관을 타고 들어가 70만원 현금을 훔쳐 달아나는 등 지난해 10월부터 지난 1월29일까지 6차례에 걸쳐 부천지역 주택가를 돌며 모두 8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 1월29일 오후 7시께 부천의 5층짜리 빌라 4층에 가스관을 타고 들어갔다 나오다 경찰에 발견되자 가스관을 타고 5층으로 달아나다가 아래로 떨어지면서 골반이 부러져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왔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전과 8범으로 2년 전 출소한 뒤 빚을 내 경마를 하다 빚독촉을 받자 다시 절도 행각에 나선 것으로 드러났다.

부천=김종구기자 hightop@kyeonggi.com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