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의왕시 일자리 박람회 성료…20곳 137명 채용 확정
지역사회 의왕시

의왕시 일자리 박람회 성료…20곳 137명 채용 확정

의왕시와 의왕고용복지플러스센터·경기도일자리재단이 공동 주최한 일자리박람회가 의왕시 국민체육센터에서 열렸다. 사진은 일자리박람회 모습. 의왕시 제공

의왕시와 의왕고용복지플러스센터·경기도일자리재단이 공동 주최한 일자리박람회가 열린 가운데 기업 20곳의 137명 채용 성과를 올렸다.

3일 의왕시에 따르면 일자리박람회가 지난달 29일 ㈜농심을 비롯해 ㈜에버그린, 삼천리 이엔지, 하나푸드 등 44곳(직접현장 면접업체 20곳, 간접업체 24곳)가 참여한 가운데 의왕시 국민체육센터에서 개최됐다.

1천여 명의 구직자를 대상으로 면접과 채용이 이뤄진 박람회에서 현장 개별채용면접을 통해 137명이 1차 현장면접을 통과했으며 24곳의 간접 참여기업에도 이력서를 전달해 추후 면접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면접은 물론 일자리 유관기관들이 주관하는 창업 상담과 이력서 컨설팅, 노무상담, 취업스트레스 및 우울 검진 등 취업프로그램 등을 포함해 이력서 사진촬영, 퍼스널컬러 진단, 지문적성검사, 취업타로, 커피차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열려 취업준비부터 면접까지 원스톱으로 한자리에서 받을 수 있어 호응을 얻었다.

김성제 시장은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열리는 오프라인 일자리박람회인 만큼 기업은 필요 인력을 확보하고 구직자는 원하는 일자리를 찾는 뜻깊은 기회의 자리였다”며 “앞으로도 기업 채용을 적극 지원하고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박람회를 통해 구직의 기회를 얻지 못한 시민들은 의왕일자리센터를 통해 지속적인 취업알선 및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우수한 인재를 채용하지 못한 기업도 의왕일자리센터가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의왕=임진흥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