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지에스피 늘 마음 아파 1천만원 기부.
지역사회 안성시

㈜지에스피 늘 마음 아파 1천만원 기부.

㈜지에스피(대표 위난구)가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불우이웃에게 따뜻한 행복과 아름다운 사랑의 바이러스를 전달했다.

㈜지에스피는 최근 임병주 안성시 부시장을 찾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지역 불우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성금 1천4만원을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천사(1004)를 뜻해 전달한 ㈜지에스피의 이날 성금은 기업의 이익을 사회에 일부 환원하고 따뜻한 복지의 나눔 확산을 위해 기부됐다.

황관복 상무는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을 보면 늘 마음이 아팠다. 불우이웃들이 입가에 환한 미소를 머금은 따뜻한 행복의 삶을 영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임병주 부시장은 “복되고 풍요로운 안성을 만들기 위해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어려운 이웃을 발굴해 기부금을 잘 전달하겠다”고 화답했다.

안성=박석원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