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보건소장에 최초 ‘소아청소년과’전문의 임용
의왕시, 보건소장에 최초 ‘소아청소년과’전문의 임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 보건소장에 서울시 어린이병원 김재복 전 병원장이 개방형으로 임용됐다.

의왕시는 개방형 직위 공모절차를 거쳐 신임 보건소장에 김재복 의학박사(52)를 임용한다고 28일 밝혔다.

의왕시가 보건소장을 개방형 직위로 지정해 공모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소아청소년과 전문의인 김 소장은 민간 의료기관뿐 아니라 군포시와 파주시 보건소 등 공공의료기관에서 근무하며 민ㆍ관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특히 2011년부터 최근까지 서울시 어린이병원 병원장을 역임해 보건소장 최적임자로 평가받았다.

시 관계자는 “신임 김 소장은 의왕시 최초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보건소장으로 보건소 전반의 업무는 물론 메르스와 결핵 등 감염병 예방ㆍ관리, 여성ㆍ영유아 등 보건의료 취약계층 건강증진을 위한 체계적인 계획 마련과 경로당 주치의제 운영 등 주요 보건시책 추진에 좋은 성과를 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소장은 “민ㆍ관에서 쌓은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공공의료서비스라는 공익을 위해 기여할 계획”이라며 “의왕시민의 건강 증진을 통한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