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문화도시사무국 우리동네 문화기획 공동워크숍 개최
오산문화도시사무국 우리동네 문화기획 공동워크숍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문화도시사무국은 세마동을 중심으로 진행하는 ‘우리동네 문화기획’ 공동워크숍을 28일 연다. 오산시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준비작업을 위해서다.

‘우리동네 문화기획’은 시민이 지역 문화콘텐츠를 발굴하고 커뮤니티를 형성해 시민이 주도하는 문화도시 오산의 조성을 향한 과정이다,

앞서 시민 6명으로 이뤄진 문화발굴단은 세마동 내 법정동 5곳(외삼미동, 양산동, 세교동, 지곶동, 서랑동) 현장탐방을 통해 지역문화 자원을 발굴했다.

세마동 주민이 주도하는‘우리동네 문화기획’ 추진을 위해 활동가들을 공모, 30여명이 참가했다.

공동워크숍은 새롭게 모집된 시민 30여명을 대상으로 문화도시와 커뮤니티 조성사업에 대한 이해 증진, 역량강화를 통해 시민으로부터 도출되는 다양한 아이디어 등을 수집한다. 이를 바탕으로 시민이 직접 우리동네에 꼭 필요한 문화기획 프로젝트를 만들어낸다.

2회로 이뤄진 공동워크숍의 세부 내용으로는 문화도시와 커뮤니티 조성사업에 대한 오리엔테이션, 문화발굴단이 현장탐방을 통해 발굴한 지역문화자원 공유, 전문 퍼실리테이터 참여 등이다. 시민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끌어내는 라운드테이블과 프로젝트 주제선정과 커뮤니티 조성, 공동프로젝트를 구성하기 위한 라운드 테이블 형식으로 진행된다.

최창희 사무국장은 “앞으로 더 적극적으로 시민들의 역량을 끌어내 문화 도시로 최종 지정받기 위해 사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