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25년 도시관리계획 재정비 주민 공람…29일까지
오산시 2025년 도시관리계획 재정비 주민 공람…29일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는 오는 29일까지 ‘2025년 오산 도시관리계획 재정비(안)’에 대한 주민공람을 실시한다.

도시관리계획 재정비는 오산 전역에 대해 기존 용도지역·지구, 지구단위계획, 기반시설의 설치 및 변경 등에 대한 계획을 5년마다 수립하는 법정계획이다.

도시여건 변화에 따른 체계적인 도시공간 관리를 위해서다.

이번 재정비(안)은 지난해 9월 수립된 2035 오산 도시기본계획 등 상위계획 내용을 수용, 시의 장기적인 발전방향을 도시공간에 구체화하고 도시여건 변화에 따른 불합리한 사항 정비도 반영됐다.

주요 내용은 지역 간 연계체계 확보를 통한 도시균형발전을 위해 지역 간 연결도로를 확충하고, 기존 취락지 및 현황도로의 통행여건 개선을 위해 도로시설을 확충ㆍ조정했다. 체계적 도시관리를 위해 소규모 용도지역 및 지구단위계획을 현실여건에 맞춰 변경했다.

이번 재정비(안)은 시청 1층 도시정책과에 비치된 관계도서로 확인할 수 있다. 의견이 있으면 공람기간 내 서면으로 의견을 제출할 수 있다.

시는 타당성을 검토한 후 관련 기관과 협의, 시의회 의견청취 및 도시계획위 심의 등 행정절차를 거쳐 연내 도시관리계획을 결정ㆍ고시할 계획이다.

곽상욱 시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도시발전상을 수용, 효율적인 도시계획시설 정비를 중점적으로 재정비(안)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