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16개소 ‘희망의 숲’운영, 4월 5일 기념식수 행사
의정부시, 16개소 ‘희망의 숲’운영, 4월 5일 기념식수 행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념식수공원 ‘희망의 숲’.
▲ 기념식수공원 ‘희망의 숲’.

의정부시는 4월부터 시민이 직접 공원에 나무를 심고 가꿀 수 있는 기념식수공원 희망의 숲 16개소를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

희망의 숲은 직동 근린공원과 송산사지 근린공원 외 14개 동별 1개소로 모두 16곳이다.

시가 공원, 녹지 등의 유휴지를 정비해 결혼, 취업, 승진 등 기념식수를 할 수 있도록 제공하는 공간이다. 8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신청을 받아 오는 4월 5일 식목일에 기념식수를 할 예정이다.

식재가 가능한 나무는 직동공원은 팥배나무, 전나무, 매화나무, 산수유, 청단풍 등이고 송산사지는 매화나무, 목련, 스트로브 잣, 팥배나무, 낙우송, 이팝나무 등이다. 나머지 지역은 스트로브잣나무 전나무 자귀나무 팥배나무 이팝나무, 왕벚나무 등 13개 수종이다. 산림조합 및 관내 조경업체를 통해 직접 구매하면 된다.

희망자는 의정부시 홈페이지에서 나무의 종류, 크기, 가격, 식재장소 등을 확인 후 공원과로 신청하면 된다

의정부= 김동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