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31일 군포역 앞에서 군포만세운동 기념식
군포시 31일 군포역 앞에서 군포만세운동 기념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 만세운동 행렬

군포시는 오는 31일 오후 군포역 앞 항일독립만세운동 기념탑 일대에서 대한민국 광복회 군포시지회와 (사)한국예총 군포지부 공동 주관으로 ‘군포 만세운동 기념식’을 연다.

100여년 전인 1919년 3월31일 군포장에서 주민 2천여명이 참가한 ‘군포 만세운동’의 숭고한 정신을 되살리고 군포 시민의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서다.

기념식은 독립선언서 낭독과 한대희 시장의 기념사, 만세삼창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시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참석인원을 100명 미만으로 제한하고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예정이다.

시는 만세운동정신을 확산하기 위해 군포역전시장 상인회와 연계, 역전시장 이용 주민들을 대상으로 할인이벤트 펼친다.

만세운동 기념탑 일대에선 군포 옛 사진전과 3ㆍ1운동 관련 사진전도 열린다. 역전시장 상인들에게 한복을 무료 대여하고 모든 점포에 태극기 게양도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