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 역전근린공원 화장실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화장실로 재탄생
의정부 역전근린공원 화장실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화장실로 재탄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문을 열 역전 근린공원 화장실


의정부시는 의정부동 222-17번지에 지난해 7월 착공한 역전근린공원 공중화장실 개축공사가 준공돼 다음달부터 시민들에게 개방한다고 20일 밝혔다.

넓이는 109.35㎡로 1층 철골조다. 남여 화장실 각각 1개씩의 일반화장실과 장애인 전용화장실 등을 갖췄다.

벽과 지붕 등을 발광 인조대리석으로 설치하고 야간에도 점멸등으로 화장실임을 식별할 수 있도록 했다.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arrier Free) 예비인증을 받고 본 인증을 심사 중이다. 모두 5억9천여만원의 예산이 투입돼 3.3㎡당 1천700만원 정도의 비용이 들어갔다.

지난해 건립계획이 알려지면서 일부 단체 등은 3.3㎡ 당 2천만원짜리 초호화라며 재검토하라는 성명을 내는 등 논란을 빚었었다.

의정부시 관계자는 “역전근린공원 공중화장실은 의정부시 최초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화장실이다. 그동안 일대에 화장실이 없어 불편을 겪던 시민들을 비롯해 누구나 안심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고 밝혔다.

의정부=김동일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