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전곡리구석기축제 사고예방·교통대책 회의
연천전곡리구석기축제 사고예방·교통대책 회의
  • 이정배 기자 jblee@ekgib.com
  • 송고시간 2011. 04. 28 20 : 19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군은 28일 군청 재난종합상황실에서 연천군 윤항덕 부군수 및 안전관리 실무위원 16명과 함께 제19회 연천전곡리구석기축제 안전관리계획을 심의했다.

군 관계자는 “오는 5월 4일부터 8일까지 5일간 열리는 제19회 연천전곡리 구석기축제의 성공적인 개최와 안전사고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연천군 안전관리 실무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실무위원회는 관람객 및 초청인사, 출연진 등에 대한 종합안전대책 및 축제장 주변 주요도로 등 원활한 교통대책 추진 등에 대해 심의했다.

또한 축제 개최 전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축제장의 출입시설, 화재위험요소 제거, 공연장 및 부대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을 개최 하루전인 3일 실시할 예정이다.

연천=이정배 기자 jblee@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