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방문한 연천군 주민 6명, 전원 음성
이태원 방문한 연천군 주민 6명, 전원 음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태원클럽 발 코로나19의 집단감염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이태원을 방문해 검사를 받은 연천군민 6명이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다.

12일 연천군보건의료원과 주민들에 따르면 지난 연휴기간 동안 이태원을 방문한 지역주민 6명이 연천군보건의료원에 자신해서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전원 음성으로 나왔다.

의료원을 찾은 주민들은 “연천은 코로나19 확진자가 없는 청정지역인데 혹시 나로인해 사랑하는 가족들과 친구들이 감염될 수도 있다는 우려때문에 하루라도 빨리 진단검사를 받았다”고 말하며 “나의건강도 지키고 지역사회를 위해서라도 모든걸 털어놓고 검사를 받았다”고 전했다.

김승주 연천의료원 원무과장은 “중앙재난안전본부에서 보내는 안전 안내문자와 방송을 통해서 이태원 방문자들에 대한 검진을 촉구하고 있다”면서 “어떠한 개인사생활도 철저히 보호 받으니 안심하고 검진에 응해 달라. 코로나19의 조기종식을 위해 주민 모두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연천=정대전기자

 


관련기사
의정부지역 이태원 신고자 109명 모두 음성…20명 검사 진행 중 의정부시는 이태원 관련 신고자 등 109명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타났다고 13일 밝혔다. 20명은 현재 검사가 진행 중이다.의정부시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 발생한 이태원을 다녀온 의정부시민 166명(12일 오후 6시 현재 )중 109명이 검사를 마쳤고 20명은 진행 중이다.이들은 지난 11~12일 자진신고 했거나 질병관리본부로부터 통보받은 사람들이다.신고자 가운데 용현동 거주 20대 남성 1명은 지난 12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밀접 접촉자 3명은 검사결과 음성판정을 받았다.의정부=김동일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