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도한 아빠 본 아기 "수염 밀면 울어버릴거야" 아빠는 수염발?
면도한 아빠 본 아기 "수염 밀면 울어버릴거야" 아빠는 수염발?
  •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 입력   2013. 09. 23   오후 4 : 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면도한 아빠를 본 아기의 모습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면도한 아빠 본 아기'라는 제목으로 한 편의 영상이 올라왔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얼굴의 절반을 덮을 정도로 수염을 기른 아빠가 아기를 안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어 영상 속 아이는 면도 후 깨끗한 얼굴이 된 아빠의 모습을 보고 깜짝 놀라 울음을 터트린다.

아기가 울음을 멈추지 않자 아빠는 가짜 수염을 달았고 그 모습에 아기는 울음을 그쳐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낸다.

'면도한 아빠 본 아기'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완전 귀엽다", "수염있는 아빠가 더 좋은가보다", "면도한 아빠 본 아기, 어쩜 저렇게 바로 울음을 그칠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