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2,609건)

김포시 걸포동과 고양시 법곳동 1.84㎞ 구간을 잇는 일산대교는 28개 한강다리 중 유일한 유료교량이다. 이 다리를 오가는 주민들은 경차 600원부터 대형차량 2천400원까지 비싼 통행료를 내야 한다. 통행료가 부담스러워 돌아가려고 해도 인근의 김포대교까지는 18㎞를 더 가야 해서 이도 쉬운 일은 아니다. 그러다 보니 ‘울며 겨자먹기식’으로 비싼 통행료를 내고서라도 이 다리를 이용하는 주민들이 많다. 국민 모두가 당연히 누려야 할 ‘교통권’이 심각하게 침해받는 것이다.이에 경기도는 일산대교 매입을 포함한 사업 재구조화 방안 연구용역

오피니언 | 정하영 김포시장 | 2021-09-23 21:00

TODAY포토 | 장용준 기자 | 2021-09-23 20:39

TODAY포토 | 장용준 기자 | 2021-09-23 20:38

TODAY포토 | 김시범 기자 | 2021-09-23 20:35

TODAY포토 | 조주현 기자 | 2021-09-23 20:34

TODAY포토 | 김시범 기자 | 2021-09-23 20:31

TODAY포토 | 조주현 기자 | 2021-09-23 20:30

TPP(Trans Pacific Partnership agreement)는 아시아ㆍ태평양 국제기구였다. 우리말로는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이었다. 지난 2005년 뉴질랜드, 싱가포르, 칠레, 브루나이 등이 뜻을 모은 뒤 지난 2008년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 주도로 결성됐던 기구다.▶10여년 뒤 변수가 생겼다. 도널드 트럼프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되면서다. 그는 미국인 일자리를 빼앗는다며 탈퇴한다. 지난 2017년이었다. 이에 일본·호주가 주도해 다시 단체를 꾸렸다. 포괄적ㆍ점진적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Comprehensive

오피니언 | 허행윤 지역사회부 부장 | 2021-09-23 20:30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1-09-23 20:21

중앙 주도의 일방적 택지개발에 대한 경기도내 지방자치단체의 불만이 크다. 지방정부와 상의없이 국토교통부가 택지개발을 발표하고,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시행하는 과정에서 많은 불협화음이 일고 있다. 지방자치시대라지만 주택정책과 관련해 지자체의 권한은 없다. 정부가 신규 택지개발을 지정하면, 지자체는 무조건 따르라는 식이다. 해당 지자체와 주민들이 중앙정부의 일방적 태도에 반발하며 개선을 요구하지만 달라진 게 없다.정부의 신규 주택공급은 대부분 경기ㆍ인천지역 수도권에서 이뤄지고 있다. 택지개발을 시행하는 LH는 교통 대책이나 기존 시

사설 | 경기일보 | 2021-09-23 19: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