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4,714건)

Like all the commercial establishments at the airport, the products at the convenience store are more ------- than those sold in stores outside.(A) cost(B) costing(C) costly(D) costliest정답 (C)해석 공항에 있는 모든 상업 시설들과 마찬가지로, 편의점 제품들은 외부 상점들에서 판매되는 제품들보다 가격이 더 비싸다.해설 형용사 자리 채우기 문제빈칸 앞뒤에 more ~ than이 쓰였고 ‘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1-01-19 10:08

‘정인이 사건’을 두고 많은 사람이 어린 생명을 살릴 기회가 여러 차례 있었음에도, 아이의 생명을 살릴 수 없던 것에 대해 매우 안타까워하고 분노하고 있다. 아동학대의 문제는 사실 어제오늘의 일은 아니다. 미디어를 통해 많은 아동학대 사건들이 보도되고 있지만, 아동학대는 좀처럼 줄지 않고 있다.보건복지부 통계자료에 따르면 2018년과 2019년 아동학대 건수는 각각 2만4천604건, 3만45건으로 아동학대는 증가하는 추세이다. 전문가들은 아동학대를 줄이고자 아동학대 인력 확충, 인력의 전문성 강화, 예산 확보, 아동학대 처벌 강화

오피니언 | 이창휘 | 2021-01-18 20:12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1-01-18 19:53

지난 연말부터 시작한 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감소 추세에 접어들긴 했으나 안심할 단계가 아니다. 지난 주말에 정부 당국은 일부 시설에 대한 집합금지를 완화하였으나 방역의 긴장은 계속되고 있다. 정부는 방역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는 완화하지 않고 이달 말까지 지속하기로 했다. 지난달 23일부터 시작한 고강도 집합금지 조치로 소상공인과 시민들의 피해는 그 한계를 넘어 붕괴 직전에 달하고 있어 그에 따른 특단의 대책이 요구되는 실정이다.정부가 추가 예산을 동원해서 지난 11일부터 3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시작했는데 피해가 극심한 자

사설 | 경기일보 | 2021-01-18 19:51

전 세계 1억 명 감염이라는 미증유의 코로나19 팬데믹이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국내에서는 주택보급률이 2002년말 100%를 넘었는데도 아파트 가격이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다. 아파트값 급등을 주도하는 수도권은 이제 하나의 도시권 형성으로 도시 연담화가 본격화, 서울과 경계가 사라진지 오래다.서울과 수도권 기능집중과 광역화를 통해 세계 주요 도시들과의 글로벌 경쟁에서 살아남아야 한다. 참여정부 시절 내세운 국토 균형발전정책이 효과가 없는 것으로 드러나 정부가 국토공간 전체의 공동번영을 위해 산업전략과 공간전략을 재편해야 되는 시점이다

오피니언 | 박종렬 | 2021-01-18 19:51

일단 문재인 대통령이 전직 대통령 사면을 부인했다. 신년 기자회견서 밝힌 표현이 상당히 단호하다. 사면권 행사의 한계도 설명했다. “(법원) 선고가 끝나자마자 사면을 말하는 것은… 대통령을 비롯한 정치인들에게 그런 권리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반성이 없는’ 사면 반대도 ‘국민 상식’을 예로 들며 설명했다. 여당 대표에 의해 신년 벽두에 던져진 화두다. 이에 대한 책임 있는 답변이라 평가한다. 방향도 적절했다.전직 대통령 사면은 옳지 않다. 사면하면 안 된다. 전두환ㆍ노태우 전 대통령의 형량은 무기징역ㆍ17년이었다. 김영삼 정

사설 | 경기일보 | 2021-01-18 19:51

‘비자발적 실직자’는 계속 일하고 싶어도 직장의 휴·폐업, 명예퇴직, 정리해고, 사업부진 등 고용 상황에 의해 어쩔 수 없이 일자리를 잃은 사람을 뜻한다. 코로나19 사태가 닥친 지난해 비자발적 실직자가 처음 200만명을 넘어섰다. 통계청의 17일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현재 일을 그만둔 지 1년 미만인 비자발적 실직자가 219만6천명이었다. 전년 대비 147만5천명(48.9%) 증가한 규모다. 외환위기 여파가 이어진 2000년(186만명), 글로벌 금융위기 직후인 2009년(178만9천명)에도 200만명은 넘지 않았다.실직

오피니언 | 이연섭 논설위원 | 2021-01-18 19:51

투병을 고백하는 2030 환자들이 늘고 있다.유튜버 조윤주씨는 유튜브에 암환자 뽀삐 채널을 개설하고 암 콘텐츠를 영상으로 올렸다. 자신을 난소암 3기 투병 중이라고 공개했다. ‘암환자는 다 우울할 것이라는 편견을 깨고 싶었다’는 이유에서다.김보통은 위암 4기 진단을 받은 주인공으로 한 웹툰 ‘아만자(암환자를 받침 없이 읽은 단어)’로 2014년 ‘오늘의 우리 만화상’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받았다. 이 만화는 작품성과 대중성을 인정받아 디지털 드라마로 제작될 예정이다.자신의 투병생활을 에세이로 풀어놓은 이들도 있다. 이들은 책에서

오피니언 | 이국진 | 2021-01-18 19:24

내일이면 바이든이 미국의 제46대 대통령으로 취임한다. 바이든 행정부 출범을 계기로 북한 비핵화 회담이 가능할까? 북한의 행동과 바이든 행정부 고위 관료로 지명된 인사들의 과거 언사를 보면 그럴 가능성이 있다. 물론 이에 못지않은 장애물들도 있다.미국의 리더십 교체 시마다 빈번하게 전략적 도발을 했던 북한이 이번에는 다른 길을 선택했다. 도발인 듯 도발 아닌 도발과 같은 효과를 가진 회색지대(gray zone) 전략을 선택한 것이다. 회색지대 전략이란 핵실험이나 장거리 미사일 시험 발사 등의 직접적인 도발 대신 직접 도발과 거의 비

오피니언 | 김열수 | 2021-01-18 19:24

작년 12월4일 미국의 ‘전략국제연구센터(CSIS)’에서 ‘아미티지-나이’의 다섯 번째 보고서가 나왔다. CSIS는 미국 싱크탱크 1위(펜실베이니아 대학 평가)의 기관으로서 특히 국방, 안보 분야에서는 막강한 ‘초당적’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2000년에 처음 나온 이 보고서는 부시 행정부 때 국무부 부장관을 지낸 아미티지(Armitage)와 클린턴 행정부 때 국방부 국제안보담당 차관보를 지낸 나이(Nye)가 공동책임자인데, 그동안 미국의 동아시아 전략과 일본의 안보 정책에 결정적인 영향력을 미쳐왔다.유엔헌장 51조가 규정하고 있

오피니언 | 김찬휘 | 2021-01-18 1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