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342건)

중동 걸프 해역에 긴장이 감돌고 있다. 영국은 이란에 나포된 영국군 15명의 석방을 놓고 강경하게 맞서고 있고, 미국은 27일 걸프 해역에서 2003년 이라크 침공 이후 최대 규모의 군사훈련을 시작했다고 AP통신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영국 정부는 28일 억류 중인 영국 군인들이 이라크 영내에 있었다는 점을 거듭 강조하면서 이들이 석방될 때까지 이란과 모든

정치 | 경기일보 | 2007-03-29 00:00

북아일랜드 신교도 정당인 민주연합당(DUP)과 구교도 정당인 신페인당이 30여년 간의 종파분쟁을 끝내고 새로운 자치정부를 구성하기로 했다고 CNN 등이 26일 보도했다. DUP의 이언 페이슬리 당수와 신페인당의 게리 애덤스 당수는 이날 벨패스트의 북아일랜드 의회건물에서 처음으로 회담을 갖고 5월8일 신·구교도가 권력을 공유하는 자치정부를 출범시키기로 극적으

정치 | 경기일보 | 2007-03-27 00:00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를 이을 유력한 차기 총리감인 고든 브라운 재무장관이 암울한 경제 실적과 전직 동료들의 인신공격, 낮은 지지율 등으로 최대 위기를 맞고 있다고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가 21일 보도했다. 브라운 장관은 영국 인플레이션 수치가 15년만에 최고를 기록하고, 영국 중앙은행이 대출금리를 더 인상할 것이라는 우려가 커지면서 곤혹스런 입장에 놓여있다

정치 | 경기일보 | 2007-03-22 00:00

토니 블레어 영국 노동당 정부가 14일 1997년 집권이래 최대 규모의 당내 반란을 겪었다. 같은 당 소속 의원들이 대거 반대표를 던진 반면 제1 야당인 보수당 의원 대다수가 찬성표를 던지는 ‘적과의 동침’ 끝에 핵전력 현대화 계획을 의회에서 관철시켰기 때문이다. 영국 언론들은 이번 반란으로 노동당 내부의 강경좌파 대 온건파간 노선투쟁이 불가피해졌으며 블레

정치 | 경기일보 | 2007-03-16 00:00

로버트 무가베 대통령의 27년 독재로 국제사회의 비난을 받아온 짐바브웨에서 야당 총재가 경찰에 연행돼 무자비하게 폭행당한 사건이 발생해 물의를 빚고 있다. 짐바브웨에서는 지난 11일 모간 창기라이 민주변화운동(MDC) 총재 등 야당인사들이 경찰에 체포돼 폭행과 고문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2002년 대통령선거에서 간발의 차이로 무가베에게 패배했던 창기라이

정치 | 경기일보 | 2007-03-16 00:00

"일본은 독일 처럼 과거를 사죄하고 진정한 화해를 추구하는 것 같지 않다. 이는 군대 위안부 문제만 봐도 쉽게 알 수 있다. 일본이 한국, 중국과 진실로 화해하기 위한 신뢰를 주지 않는 한 동북아시아에서 유럽연합(EU)과 같은 연합은 가능하지 않을 것이다."EU 내 최고의 싱크탱크 중 하나인 유럽정책센터(EPC)의 수석정책분석가인 안토니오 미시롤리 박사(5

정치 | 경기일보 | 2007-03-15 00:00

영국 내각이 세계 최초로 이산화탄소 배출 감축을 강제하는 법안을 13일 의회에 제출했다고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가 보도했다. 이번 법안은 2020년까지 이산화탄소 26%∼28% 감축을 중간목표로 설정하고 2050년까지 감축량을 60%로 끌어올린다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법안은 매 5년마다 온난화 예산을 편성하도록 하고 있으며 장관들이 잠재적 기후변화와

정치 | 경기일보 | 2007-03-15 00:00

마이크로소프트와 야후가 합병하고 군부 쿠데타로 쫓겨난 탁신 치나왓 태국 전 총리가 와신상담 복귀한다? 이 그럴듯한 추론은 미국 시사주간 타임이 19일자 최신호에서 내놓은 '2007년 대전망' 가운데 하나다. 타임은 올해 각 분야별로 예정된 굵직한 사안들을 소개하면서 주요 이슈들의 관전 포인트를 제시했다. 우선 주목되는 것은 각국의 선거. 다음달로 다가온 프

정치 | 경기일보 | 2007-03-13 00:00

최근 데이비드 캐머런 보수당 당수의 인기가 급상승하면서 부인 사만다까지 ‘보수당의 체리 블레어’로 각광받고 있다고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가 11일 보도했다. 토니 블레어 현 총리의 부인 체리 여사는 인권 변호사 출신으로, 노동당 정부의 정책에 엄청난 영향력을 행사해온 것으로 알려진 인물. 젊고 똑똑한데다 남편에 전혀 의존하지 않는 독립적인 여성 이미지로 영국

정치 | 경기일보 | 2007-03-12 00:00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는 지난 6년간 국민들이 낸 세금 중 2000파운드(365만원 가량)를 화장품에 쓴 것으로 드러났다. 또 마거릿 대처 정부는 돌고래들을 이용해서 네스호에 있다고 알려진 괴물을 탐사하는 계획을 수립했다. 영국 일간 더타임스는 5일 정보자유법에 따라 입수한 정부 문서들을 통해 59가지 숨겨졌던 진실들을 발굴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각부 장

정치 | 경기일보 | 2007-03-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