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7,571건)

코로나19 확산이 꺾일 기미를 보이지 않는다. 갈수록 기승을 부려 22일 신규 확진자가 1천842명 발생, 또다시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이달 들어 수도권을 중심으로 본격화한 4차 대유행이 비수도권까지 번지고 있다. 정부가 4단계로 격상한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25일 종료 예정인데 전국적 확산세에 더 연장할 것으로 전망된다.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 늘어나는 가운데 학생 감염도 크게 늘었다. 지난주에는 확진 판정을 받은 학생이 하루 평균 130명을 넘었다. 한달 전과 비교해 3배가 늘어난 셈이다. 경기도에도 21일 0시 기준

사설 | 경기일보 | 2021-07-22 19:44

여름 휴가철이지만 시절이 하 수상하다. 코로나19는 올여름에도 여전히 확산세고 유례없는 폭염까지 덮쳤다. ‘왠지 마음이 무겁다’는 한숨 섞인 말들이 여기저기서 나온다. 아직 휴가 계획을 세우지 못한 이들도 많다. 최근 ‘잡코리아’ 조사 결과, 직장인 10명 중 4명만이 ‘여름휴가를 간다’고 대답했다. 나머지는 휴가를 아예 가지 않거나, 여름휴가 계획을 세우지 못한 것이다.▶대신 ‘착한 휴가’를 즐기려는 움직임도 있다. ‘줍깅(플로깅)’은 이 시대 휴가철 하나의 트렌드로 떠올랐다. 일상에서 산책하거나 휴양지에 갔을 때 걸어다니면서 주

오피니언 | 정자연 문화체육부 차장 | 2021-07-22 19:44

약한 국가보다 강한 국가가 되는 것이 더 낫다는 관념에는 어느 정도의 논리가 존재한다. 이 말은 힘이 있어야 안전하고 힘이 없으면 위험하다는 의미와 동일시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많은 정치지도자는 자신들의 주요 임무는 국가 안보 유지라고 말하며, 이를 공리(公理)로 여겨왔다.이스라엘은 이웃한 아랍 국가 모두를 다 합한 군사력보다 강력한 군사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서안과 가자지구의 팔레스타인보다 훨씬 강력하다. 그러나 이스라엘은 점령지역의 통제조차 절대 보장되지 않고 있다.이와 비슷하게, 최근 아프가니스탄에서 철수 중인 미군도

오피니언 | 이만종 | 2021-07-22 18:32

People everywhere will be in a state of shock ------- the candidate expected to win does not come out on top in this election.(A) if(B) until(C) despite(D) for어휘 be in a state of ~의 상태에 빠지다, ~의 상태에 있다 candidate 입후보자, 출마자come out on top (시합 등에서) 이기다 election 선거해석당선될 것이라고 예상됐던 그 입후보자가 선거에서 이기지 않는다면 모든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1-07-22 09:06

4일 주목을 끄는 기사가 떴다. 이재명 경기지사 소환 기사다. 경찰이 통보했다고 전했다. 성남 FC 후원금 모금 얘기다. 시장이던 이 지사가 구단주였다. 기업에서 후원을 받고 대가를 줬다는 의혹이다. 두산 건설이 42억원 냈다. 그 후 정자동 소재 부지가 용도 변경됐다. 이런 식의 논리다. 전체 후원금이 160억원, 관련 기업만 6개다. 일부 돈이 유용됐다는 의혹도 있다. 여기에 고발이 있다. 수사해야 맞다. 부르는 게 원칙이다.문제는 택일(擇日)이다. 대통령 예비 경선이 출발할 때다. 첫 번째 TV 토론일 전후다. 안 그래도 이

오피니언 | 김종구 주필 | 2021-07-21 23:35

최근 몇 년 사이 가격이 급등한 수도권의 아파트를 놓고 갑론을박이다. 특히 연이은 정부의 대책이 적절했는지에 대한 쓴소리도 이어지고 있다.현 정권은 부동산 가격을 잡겠다고 무려 26차례에 걸쳐 크고 작은 대책을 내놨다.2017년 6ㆍ19 대책에서는 조정대상지역 추가, 주택 대출 축소 등의 내용을 담았다. 이어진 8ㆍ2 대책에서는 서울 25개 구, 과천시, 세종시를 투기과열지구로 지정했으며, 다주택자의 양도소득세를 강화했다. 2019년 12ㆍ16대책에서는 15억 초과 아파트의 담보대출 전면 금지, 주택 보유세를 강화했다. 2020년

오피니언 | 이명관 경제부장 | 2021-07-21 21:00

노익장(老益壯)은 나이가 많음에도 젊은이 이상으로 뛰어난 역량을 발휘하는 노인을 일컫는 말이다. 중국의 , 에 전하는 이야기다.나이 60이 넘은 대장군 마원이 반란군 진압을 위해 출전을 자원하자 광무제는 전쟁에 나가기엔 나이가 너무 많다며 만류한다. 이에 뜻을 굽힐 마원이 아니다. 그는 비록 예순이 넘었지만 아직도 갑옷을 입고 말을 탈 수 있으니 늙었다고 할 수 없다며 출정을 강행한다. 노장의 단단한 결기가 느껴진다.노익장은 평소 마원의 좌우명이었다. ‘대장부가 뜻을 품으면 궁할수록 더욱 굳세고,

오피니언 | 정재왈 | 2021-07-21 20:26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1-07-21 20:13

한일관계가 파탄상태이다. 개선될 기미는 보이지 않는다. 과거사에, 오염수 해양 방류, 올림픽의 독도 표기 문제까지 갈등은 증폭되고만 있다.정상회담으로 일거에 해결할 한일관계가 아닌데, 느닷없는 대통령의 방일 소식에 국민은 귀를 의심했다. 한일관계를 개선하려면 그에 맞는 일련의 행위들이 있어야 하는데 그런 과정들이 없었다. 올림픽 축하를 위한 단순 방문이라도, 일본이 원치 않는데 명분도 없고 자존심에도 반하는 일이다.많은 국민은 선수들의 올림픽 참가조차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올림픽이 없다고 즐길 스포츠가 없는 것도 아니고, 스

오피니언 | 모세종 | 2021-07-21 20:00

수도권 3개 지역 중 비교적 수가 적었던 인천의 코로나19 확진자 증가 추세가 심상치 않다.그동안 인천은 가파르게 증가한 서울과 경기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보다 비교적 안정적인 발생추이에 방심한 채 방역 긴장감도 느슨했다.최근까지도 인천지역 대형 쇼핑센터와 공원 등에는 코로나 사태가 무색할 정도로 인파가 넘쳐나고, 유흥시설 곳곳에서는 방역수칙을 무시한 심야 불법 영업이 이어졌다. 인천지역의 21일(0시 질병관리청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하루 최대인 128명이다. 지난 7일 올들어 가장 많은 57명을 기록한 지 14일만에 배

사설(인천) | 경기일보 | 2021-07-21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