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3,789건)

정부는 일본 역사교과서 왜곡실태에 대한 분석작업을 조만간 마무리지은 뒤 범정부적 차원의 단계적 대응책을 마련할 것으로 알려졌다.정부 당국자는 22일 “국사편찬위원회가 진행중인 역사교과서 왜곡실태에 대한 정밀검토 작업을 주초에 마무리하도록 요청한 상태”라며 “이 결과를 토대로 단계적이고 강도높은 대응책을 마련할 방침”이라고 말했다.국사편찬위는 지난주 학계 전

북한 국제 | 경기일보 | 2001-04-23

일본 역사교과서 왜곡문제가 한일간 ‘외교마찰’조짐을 보이고 있다. 정부는 일본 역사교과서 왜곡을 한일관계의 근간을 흔들 수 있는 중대사안으로 규정, 유엔 등 국제무대에서 이 문제를공식 거론하고 최상룡 주일대사를 일시 소환하는 등 강력히 대응키로 했다.그러나 일본은 ‘일본정부의 역사인식에는 아무런 변화도 없다’는 기존입장을 되풀이, 역사교과서 문제가 한일간

북한 국제 | 경기일보 | 2001-04-10

도내 국회의원들인 3월 임시국회가 끝나고 4월 임시국회를 앞둔 ‘휴식기’를 이용, 활발한 의원외교 활동을 펼치고 있다.22일 도내 의원들에 따르면 국회 통일외교통상위 소속 문희상 의원(민·의정부)은 상임위 소속 의원들과 함께 오는 29일까지 ‘험지’에 가까운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캄보디아, 베트남 등 4개개도국 지원을 위한 의원 외교활동을 펼치고 있다

북한 국제 | 경기일보 | 2001-03-23

국회 통일외교통상위 소속 일부 여야의원들이 의원외교 활동으로는 ‘험지’에 가까운 4개 개발도상국 시찰에 나서 주목.통외통위 소속 민주당 문희상 장성민 한나라당 조웅규 김원웅 의원은 오는 29일까지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캄보디아, 베트남등 4개 개도국 지원을 위한 의원외교 활동차 지난 16일 출국.이들은 미국의 평화봉사단처럼 개도국에 의료, 교육 등의

북한 국제 | 경기일보 | 2001-03-19

한나라당은 9일 한·러, 한·미 정상회담과 관련, 외교·안보팀의 책임자 문책을 촉구했다.한나라당 권철현 대변인은 이날 ‘외교안보팀 이대로 안된다’라는 제하의 논평을 통해 “국가미사일방어(NMD) 체제 구상과 탄도탄요격미사일(ABM) 협정을 둘러싼 혼선표출은 참으로 심각한 것”이라면서 “김대중 대통령이 한·미 정상회담에서 ‘오해’라는 해명을 해야 하는 곤혹스

북한 국제 | 경기일보 | 2001-03-10

국회는 12일 이한동 국무총리와 관계 국무위원들을 출석시킨 가운데 통일·외교·안보분야 대정부질문을 실시했다.대정부질문에 나선 여야 의원 11명은 이날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서울답방 등 대북정책, 국가보안법 개정문제, 부시 미행정부 출범에 따른 한미공조 및 NMD(국가미사일방어)체제 추진문제 등을 놓고 열띤 설전을 벌였다.김 위원장의 서울 답방과 관련 민

북한 국제 | 경기일보 | 2001-02-13

자민련은 26일 김종필 명예총재의 ‘방미외교 뻥튀기’란 보도가 나오자 해프닝의 진원지로 알려진 민주당 한화갑 최고위원에게 ‘서운한’ 감정을 표출하는 등 진위 파악에 우왕좌왕하는 모습을 연출했다.발단은 김 명예총재가 지난 19일(현지시간) 한 최고위원과 함께 제임스 베이커 전 국무장관이 주최한 조지 W 부시 대통령 취임축하 만찬에 참석, 부시 대통령의 아버지

북한 국제 | 경기일보 | 2001-01-27

김대중 대통령이 15일 미·일·중·러 4강국 정상과 잇따라 회담을 갖고 한반도의 평화정착을 위한 ‘4강 외교활동’에 박차를 가했다.이번 연쇄회담은 제8차 APEC(아·태경제협력체) 회의 참석차 브루나이를 방문한 김 대통령과 이들 정상간의 30분 안팎에 걸친 의례적 만남의 성격이지만, 최근 한반도 상황의 급진전과 맞물려 관심을 끌었다.특히 김 대통령은 지난

북한 국제 | 경기일보 | 2000-11-16

아·태 경제협력체(APEC)회의 참석차 브루나이를 방문한 김대중 대통령은 첫 일정으로 하사날 볼키아 브루나이 국왕과 정상회담을 갖고 국왕 주최 만찬에 참석하는 등 빡빡한 국빈방문 일정을 소화했다.한국 정상으로는 12년만에 브루나이를 국빈방문한 김 대통령은 이날 정상회담에 앞서 왕궁 대정원에서 열린 공식환영행사에 참석, 볼키아 국왕과 브루나이 추밀원 인사 등

북한 국제 | 경기일보 | 2000-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