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179건)

향후 정국 주도권을 가를 4·7 재보선이 열흘 앞으로 다가온 28일 여야가 당력을 집중, 범진보 대 범보수 진영 간 진검승부가 펼쳐지고 있다.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땅 투기 의혹 사건 등으로 수세에 몰린 더불어민주당은 지지층을 총결집해 분위기 반전을 모색하고 있고, ‘정권 심판론’을 외치는 국민의힘은 반드시 승리해 정권교체의 교두보를 마련하겠다는 각오다.현재까지 초반 여론조사상으로는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박형준 부산시장 후보가 각각 민주당 박영선 후보, 김영춘 후보보다 유리한 고지를 점한 모습이다. LH 사태와

국회 | 송우일 기자 | 2021-03-28 21:00

경기도내 시ㆍ군 단체장과 경기도의원을 모두 포함해 10명 중 7명이 1년 새 재산이 늘어난 것으로 파악됐다. 시ㆍ군 단체장 중에서는 서철모 화성시장이, 경기도의원 중에서는 진용복 의원의 재산이 가장 크게 늘었다.28일 경기일보가 정부 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경기도 시ㆍ군 단체장과 경기도의원의 재산변동자료 등을 분석한 결과, 31명의 도내 시ㆍ군 단체장과 141명의 경기도의원 총 172명 중 132명의 재산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시ㆍ군 단체장은 31명 중 21명이, 도의원은 141명 중 111명의 재산이 증가했다.먼저 서철모

도·의정 | 김승수 기자 | 2021-03-28 21:00

국민의힘은 28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 땅 투기 의혹이 제기된 광명시흥 지구와 관련, 2015년 이후 부동산투기로 의심할 수 있는 2개 이상의 필지를 새로 취득한 사람은 총 1천66명에 달한다고 주장했다.곽상도 의원은 이날 ‘국민의힘 부동산투기조사특위 광명시흥 조사결과 발표’(1차)를 통해 “광명시흥 개발지구로 지정된 1만 5천778필지에 대해서 전체 등기부등본을 발급받아 토지거래 내역을 확인해 국가 또는 공공기관이 보유한 토지를 제외한 토지소유자 8천768명에 대해 분석했다”며 이같이 밝혔다.특위에 따르면 해당 지역 전체

국회 | 김재민 기자 | 2021-03-28 21:00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강득구 의원(안양 만안)은 지난 26일 오후 교사노동조합연맹(이하 교사노조연맹, 위원장 김용서)을 찾아 임원진, 지역위원장, 정책위원과 함께 현장 중심의 교육정책 의제 발굴을 위한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강득구 의원과 교사노조연맹은 교육정책 추진 과정에서 학교 현장 및 교육주체의 목소리가 충분히 반영돼야 한다는 데 적극 공감했다.김용서 교사노조연맹 위원장은 모두 발언에서 “작년 성과를 기반으로 올해 학교 현장 교사들의 목소리를 함께 고민하고 개선하기 위한 내실 있는 간담회가 되기를 바란다

국회 | 송우일 기자 | 2021-03-28 21:00

이번 주에는 수원시 장안구 정자동에서 대단지 분양이 예정돼 있다.28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이번 주에는 전국 15개 단지에서 총 6천491가구가 공급되며 이 가운데 일반분양 물량은 5천200가구다.수원시 장안구 정자동 ‘북수원자이렉스비아’, 인천 미추홀구 주안동 ‘e편한세상주안에듀서밋’, 대구 북구 고성동3가 ‘오페라센텀파크서한이다음’ 등이 분양을 시작한다.북수원자이렉스비아는 지상 29층 21개 동 2천607가구 규모로 공급되는 대단지로, 1천598가구가 일반 분양 물량이다. 전용면적은 48∼99㎡로 구성된다. 지하철 1호선 성균

부동산 | 경기일보 | 2021-03-28 20:55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1-03-28 20:53

‘피아니스트의 전설’이라는 영화를 보았다. 한 남자가 악기상에게 자신이 쓰던 트럼펫을 팔며 마지막으로 연주한다. 악기상은 그 곡을 들은 적이 있다며 중고 피아노 속에서 발견한 레코드원판을 꺼내서 틀었더니 같은 곡조의 피아노연주가 재생되었다. 이 곡의 작곡자를 묻는 악기상에게 그는 사연을 털어놓는다.이민자들을 태우며 유럽과 미국을 오가던 여객선에서 한 화부가 피아노 위에 버려진 갓난아이를 발견하여 키웠다. 그 해가 1900년이라 그는 ‘1900’으로 불렸다. 몰래 피아노를 치던 어린이를 선장이 발견하여, 배의 피아노 연주자로 지낸다.

오피니언 | 황건 | 2021-03-28 20:53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차기 대권 양강 구도라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특히 이재명 지사는 차기 대선 후보 가운데 국가 경제를 가장 잘 이끌 것 같은 인물에서 선두에 올랐다.28일 입소스가 한국경제신문 의뢰로 지난 26일부터 이틀간 전국 유권자 1천1명에게 ‘차기 대통령 적합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윤 전 총장은 26.8%, 이재명 지사는 25.6%로 오차범위 내에서 경쟁을 벌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선거대책위원장(14.6%),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6.9%) 순이었다.앞서 지난 19~

정치일반 | 최현호 기자 | 2021-03-28 20:50

TODAY포토 | 김시범 기자 | 2021-03-28 20:45

TODAY포토 | 윤원규 기자 | 2021-03-28 20: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