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1,687건)

‘마지막 한 주에 올해 노력의 결실이 달렸다. 진짜 승부는 이제부터다.”7개월간 달려온 프로야구 정규 시즌이 오는 30일로 마무리 된다. 팀당 3~5경기 씩을 남겨놓은 상황에서 한국시리즈(KS) 직행이 걸린 정규리그 우승 향방이 안갯속이고, 중위권 4개 팀의 ‘가을야구’ 진출 경쟁도 혼전 양상이다.9월 하순부터 한달간 이어진 부진으로 인해 73일 만에 선두 자리를 내준 2위 KT는 다행히 다음날 타선이 살아나며 5연패 사슬을 끊고 창단 첫 우승 불씨를 살렸다. 1위에 0.5게임 차 뒤진 상황에서 KT는 5경기를 남겨놓고 있고, 선두

kt wiz | 황선학 기자 | 2021-10-25 10:47

KT 위즈가 ‘2021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에서 막혔던 타선의 혈(穴)을 뚫으며 5연패 사슬을 끊어내고 정규리그 우승 불씨를 살렸다.KT는 24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벌어진 키움과의 홈 경기서 선발투수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의 6⅔이닝 1실점 호투와 17안타를 몰아친 타선의 부활로 7대1 승리를 거뒀다.이로써 전날 삼성에 원정 연패를 당하며 73일 만에 선두 자리를 내줬던 KT는 74승8무58패로 이날 SSG와 비긴 삼성(75승9무56패)와의 격차를 반 게임 차로 좁혔다.1회초 1사 1,2루서 키움 크레익에게 좌전 적

kt wiz | 황선학 기자 | 2021-10-24 18:31

‘더이상 물러설 곳이 없다.’ 살얼음판 선두를 지키고 있는 프로야구 KT 위즈가 1경기 차까지 추격한 2위 삼성과 운명을 건 ‘외나무다리’ 대결을 펼친다.불과 한달전 까지만해도 2위권에 5경기 차 이상 앞서며 선두를 질주, 첫 정규리그 우승을 기정사실화 했던 KT는 타선의 침체로 선두 수성을 장담할 수 없는 처지가 됐다. 특히 최근 하위권인 한화, KIA 등에 잇따라 발목이 잡히며 3연패 늪에 빠져있다. 계속된 부진에 득점권에서의 타선 불발과 잦은 실책으로 팀 전체가 위축돼 있다.이런 가운데 KT는 22일 부터 이틀간 적지에서 선두

kt wiz | 황선학 기자 | 2021-10-21 11:49

창단 첫 정규리그 우승을 통해 한국시리즈(KS) 직행을 노리는 KT 위즈가 시즌 종반 타력 저하로 부진의 늪에 빠지면서 ‘가을야구’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정규시즌 1위를 해도 걱정이고, 1위 자리를 빼앗겨 플레이오프(PO)를 거쳐야 하는 상황은 더 걱정이다. KS에 직행하더라도 믿음을 주지 못하고 있는 타선이 살아나지 못한다면 경험 많은 팀들과의 대결서 우위를 점하기 힘들다는 이유에서다. 또한 정규시즌 선두 자리를 빼앗겨 PO를 거칠 경우에는 KS 진출을 장담하기 더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다.이는 지난 시즌 정규리그 2위로 처

kt wiz | 황선학 기자 | 2021-10-20 10:57

살얼음판 선두를 지키고 있는 KT 위즈가 맹추격하는 2위 삼성과 22일부터 사자굴에서 물러설수 없는 2연전을 벌인다. 또 SSG 랜더스는 역시 4위 경쟁의 두산과 21ㆍ22일 안방서 외나무다리 대결을 펼친다.정규리그 순연 경기를 치르며 막판 치열한 순위 경쟁을 벌이고 있는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가 팀당 7~12경기 만을 남겨놓은 가운데 선두 KT는 10월 들어서 5승3무7패를 기록하며 2위 삼성에 1.5경기 차, 3위 LG에 2.5경기 차로 쫓기는 신세가 됐다.지난 17일까지 134경기를 치른 KT는 삼성(137경기

kt wiz | 황선학 기자 | 2021-10-18 11:01

프로야구 10구단 KT 위즈가 통산 1천 경기를 앞두고 뜻깊은 기념행사를 가졌다.KT는 지난 2015년 1군 무대 데뷔 이후 998번째 경기인 17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 한화와의 홈 경기에 앞서 ‘1천경기 특별 기념행사’를 진행했다.이날 행사에서는 팀 1천경기를 기념해 그동안 구단의 성장에 기여한 조력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창단 이후부터 구단을 위해 헌신한 지용현 사진작가와 김상훈 그라운드 관리소장, 김주일 응원단장, 박수미 장내 아나운서, 노기준ㆍ김영수 선수단 버스기사에게 감사패와 꽃다발을 전달했다.또한 이날 시구는 20

kt wiz | 황선학 기자 | 2021-10-17 18:38

프로야구 KT 위즈가 외국인 투수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가 127구 역투를 펼치며 불펜 과부하를 줄여준 끝에 한화에 대승을 거두고 매직넘버 카운트다운을 시작했다.KT는 16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한화와의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주말 2연전 첫 경기에서 선발 데스파이네의 7.2이닝 2실점 호투와 나란히 2타점 씩을 수확한 강백호ㆍ제라드 호잉ㆍ신본기의 타격 집중력에 힘입어 11대2 대승을 거뒀다.KT는 1회 한화 선발 닉 킹험을 상대로 선두타자 황재균이 우전 안타를 치고 나갔고, 배정대의 중견수 뜬공 아웃 후

kt wiz | 권재민 기자 | 2021-10-16 23:05

프로야구 KT 위즈가 두산에 승리를 거두며 2위 LG와 2.5경기차 선두를 유지해 창단 첫 한국시리즈 직행을 앞두게 됐다.KT는 14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시즌 최종전서 선발 소형준의 호투와 각각 3안타를 기록한 심우준, 유한준의 불방망이에 힘입어 6대2 승리를 거뒀다,KT 타선은 상대 사이드암 선발 최원준을 상대로 2사 후 유한준의 중전 안타와 배정대의 좌전 안타로 2사 1,2루 기회를 잡았다. 타석에 들어선 오윤석은 3구째 체인지업을 밀어쳐 우익선상 2타점 적시타를 날리며 팀

kt wiz | 권재민 기자 | 2021-10-14 23:21

프로야구 KT 위즈가 이보근, 유원상, 강민국 등 베테랑을 포함한 12명에 대한 웨이버 공시를 한국야구위원회(KBO)에 13일 신청했다.이날 웨이버 공시된 선수들은 이보근ㆍ유원상ㆍ박규민ㆍ윤세훈ㆍ정주원ㆍ고영찬(이상 투수)을 비롯해 이홍구ㆍ안승한(이상 포수), 강민국ㆍ박승욱(이상 내야수), 김도현ㆍ최태성(이상 외야수) 등이다.이들을 원하는 구단이 있으면 팀 순위의 역순으로 7일 내에 계약 양수 의사를 밝히면 약 300만원의 이적료를 지불하고 데려갈 수 있다. 영입하려는 구단이 없을 경우 웨이버 공시된 선수는 7일 뒤 완전히 방출된다.이

kt wiz | 권재민 기자 | 2021-10-13 16:51

1군 데뷔 7시즌 만에 첫 한국시리즈(KS) 직행을 노리고 있는 프로야구 KT 위즈의 시즌 막판 행보가 심상치 않다.KT는 예년과 달리 시즌 초반부터 상위권 성적을 유지하다가 6월 중순부터 꾸준히 선두를 질주해 왔다.KT는 1군에 데뷔한 2015년부터 3시즌 연속 최하위에 머물달가 2018년 9위로 첫 최하위 탈출에 성공했다. 이후 이강철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는 2019년 6위를 차지하며 가을야구 진출의 가능성을 보인 뒤, 지난해 정규리그 2위로 첫 가을야구(플레이오프)를 경험했으나 KS에는 오르지 못했다. 올 시즌 첫 대권 도전

kt wiz | 황선학 기자 | 2021-10-13 11:22